Christian Daily Broadcasting

故박누가 선교사의 삶을 다룬 영화 - 아픈만큼사랑한다 예고편

이하나 | 등록일: 2019-04-02 20:31 | 조회수: 527

  • Facebook
  • Tweeter
  • Google

임준현 감독은 영화 <님아, 그 강을 건너지 마오>의 원작 KBS ‘인간극장 백발의 연인’ 편을 비롯해 약 20여 편의 다큐멘터리를 연출한 베테랑 PD다. 그가 2012년과 2016년 KBS ‘인간극장’을 통해 소개한 故 박누가 선교사의 삶은 많은 이들에게 진한 감동을 선물했다. 그리고 이번에 이 작품을 영화화 했다. 바로 <아픈 만큼 사랑한다>.

임준현 감독은 “한 명의 선교사로서, 외과의사로서 그리고 목회자로서 한 삶을 불꽃같이 살다 가신 故 박누가 선교사의 삶을 고스란히 담아냈다. 각박하게 느껴지는 삶 속에서 박누가 선교사의 이야기를 듣고, 본다면 마음 한 편이 따뜻하게 느껴질 수 있을 것”이라고 말한다. 다음은 그와의 일문일답.

- <아픈 만큼 사랑한다>는 어떤 영화입니까?

“영화 <아픈 만큼 사랑한다>는 한 명의 선교사로서, 외과의사로서 그리고 목회자로서 한 삶을 불꽃같이 살다 가신 故박누가 선교사의 삶을 다룬 영화다. 박누가 선교사는 약 30년 동안 필리핀 오지부터 도시의 빈민가, 반군 지역 등을 가리지 않고 환자들을 치료하며, 항상 자기 자신보단 남을 먼저 생각하시는 분이셨다. 각박하게 느껴지는 삶 속에서 박누가 선교사를 만난다면 마음 한편이 따뜻하게 느껴지실 거라 생각한다.”

-출처: 크리스천투데이


Tag영화 , 박누가 선교사

관련 영상

comments powered by Disqus